내가면, 정성가득! 영양듬뿍! 사랑의 밑반찬 나눔

내가면 _ 나눔봉사 (사진제공=강화군)

강화중학교 학부모회 이웃사랑 동참

강화군 내가면(면장 유정진)은 지난 15일 어려운 가정을 대상으로 밑반찬을 전달하는 이웃 나눔 봉사를 실천했다.

이번 나눔 봉사는 강화중학교 학부모회(회장 정은숙, 운영위원장 이병철) 회원 12명이 참여해 아침부터 각종 재료들을 손질해 정성껏 준비한 소불고기 등 5종 반찬을 내가면에 전달하면서 마련되었다.

내가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회장 최유진)에서는 이날 전달받은 따뜻한 ‘사랑의 밑반찬’을 거동이 불편한 홀몸 어르신 50세대에 직접 전달하며 온정을 나눴다.

정은숙 회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분들에게 밑반찬을 직접 조리해 나눌 수 있어 보람과 행복을 느낀다”면서 “따뜻한 반찬으로 우리의 따뜻한 마음이 이웃의 온정으로 널리 퍼져 나가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유정진 면장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이웃 사랑을 실천해 주신 강화중학교 학부모회 회원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를 드리고, 어르신들이 따뜻한 정을 느끼며 맛있는 식사를 하시길 바라며, 소외되는 이웃이 없도록 지속적인 나눔 행사를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