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상면, 가을맞이 ‘걷기 좋은 길’산책로 제초작업

강화군 길상면(면장 김재구)은 가을을 맞아 걷기 좋은 길을 만들기 위해 온수천, 구리포 및 선두리 부근 주요 농로에 대해 제초작업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지난 12일부터 시작된 제초작업은 코로나 19 장기화에 따른 우울감을 예방 및 극복하기 위해 가을철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주요 산책로를 정비해 신체적·정신적 건강을 회복하고자 추진됐다.

길상면의 한 주민은 “그동안 코로나19로 사람들의 발길이 뜸해진 산책로에 풀이 무성해 보행하기가 불편했는데 제초작업으로 잘 정돈된 산책로를 걸으니 기분전환할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김재구 면장은 “걷기 좋은 산책로를 걸으며 코로나로 지친 몸과 마음을 달래고 보다 건강하게 천고마비의 계절을 만끽하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