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교동면 건강게이트볼장 ‘문 활짝’

3개소 준공, 게이트볼 즐기며 건강‧면역력 향상 기대

강화군(군수 유천호)은 13일 교동면 대룡리 2개소와 인사리 1개소에 건강게이트볼장 준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준공식에는 유천호 군수, 강화군의회 신득상 의장 등이 참석했고, 배준영 국회의원은 축하 영상으로 인사를 대신했다. 행사 전 방역소독 작업을 완료하고 발열검사와 마스크 착용 확인 등 생활 속 거리두기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주민 100명 이하로 간소하게 진행했다. 

이번에 조성된 게이트볼장은 지난 5월부터 대룡리 2개소에 각각 500㎡ 규모에 3억 5천만 원을 투입했고, 인사리는 500㎡규모에 4억 원을 투입해 완공됐다. 모두 휴게실, 준비실, 남녀 화장실, 주차장 등의 편의시설을 갖춰 지역 어르신들의 건강증진과 여가생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유천호 군수는 “그동안 코로나19로 어르신들의 생활체육 활동이 많이 위축됐지만,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와 함께 본 게이트볼장이 준공되어 기쁘고, 다행스럽다”면서 “어르신들이 여가활동을 즐기고 건강도 챙기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앞으로도 군민의 건강한 삶을 위해 생활체육시설을 지속적으로 확충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