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신정 체육시설 준공

강화군(군수 유천호)이 군민 누구나 생활 속 가까운 곳에서 생활 체육을 즐길 수 있는 생활체육 도시로 거듭나고 있다.

군은 유천호 강화군수, 배준영 국회의원 강화군의회 신득상 의장이 참석한 가운데 신정체육시설 준공식을 6일 개최했다. 행사 전 방역소독 작업을 완료하고 발열검사와 마스크 착용 확인 등 생활 속 거리두기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주민 100명 이하로 간소하게 진행했다.

부지면적 50,000㎡ 생활체육 시설 군민 품으로

신정체육시설은 선원면 신정리 92번지 일원 49,277㎡ 부지에 군비 103억 원을 투입해 물놀이장, 야구장, 공원 등을 조성했다. 안전과 위생에 초점을 맞춘 야외 물놀이 시설은 최첨단 여과시설을 갖추고 친환경 인증을 획득해 부모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다양한 기종의 물놀이 시설을 설치해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놀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는 여름철 요람으로 만들어졌다.

주변 녹지공간에는 계절별 특색을 살린 다양한 수종을 식재해 사계절의 변화를 체감하며 쉴 수 있도록 쉼터를 조성했다. 또한, 촘촘하게 방범카메라를 설치해 안전사고 및 범죄예방에도 각별히 신경을 썼다. 친환경 천연잔디가 일품인 야구장은 외야 거리가 98미터로 문학야구장과 비슷한 규모다. 그동안 야구장이 없어 타 지역에서 야구경기를 해오던 지역 야구동호인들에게 큰 즐거움을 선사하고, 생활체육 야구 활성화에도 획기적인 발전이 기대된다.

한편, 신정체육시설 내 여유부지에는 사업비 23억 원을 투입해 연면적 1,220㎡ 규모의 근린생활형 국민체육센터가 올해 연말 준공을 목표로 공사가 한창이다. 사업이 완료되면 각종 실내 스포츠와 문화행사 등을 유치해 기존 신정체육시설과 시너지를 극대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워터파크 수준 물놀이장 조성, 생활체육 야구 활성화 기대

유천호 군수는 “우리의 미래를 책임질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물놀이 시설과 생활체육을 함께 즐길 수 있는 공원 조성으로 군민의 여가 선용과 건강증진이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생활밀착형 체육시설을 더욱 확대해 군민들이 요구하는 생활체육 기대에 부응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