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리는 두되 따뜻한 마음만은 가까이! 구래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취약계층 추석맞이 후원품 지원

구래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공위원장 임산영, 민간위원장 고도훈)와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은 지난 25일 추석을 맞아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관내 복지사각지대 57가구에 후원품을 지원했다.

또한 구래동 새마을부녀회에서는 쌀 10kg 10포를 후원해 저소득 가구에 전달했다.

이번 추석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구래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의 특화사업인 ‘명절꾸러미 지원사업’을 상품권(이마트)으로 대체해 협의체·명예사회복지공무원이 함께 지원대상자를 직접 발굴·추천했으며, 김포복지재단의 쌀 10kg, 생필품박스(한과·식용류 세트, 손소독젤, 마스크 등)와 함께 전달했다.

임산영 구래동장은 “이번 지원으로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심신이 지쳐있는 어려운 이웃에 작지만 큰 힘이 되었을 것이라 생각하며 힘든 이 시기를 지금까지 해온 것처럼 모두 함께 이겨내자”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