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면 청소년 유격동지회, 추석맞이 쾌적한 환경 만들기 앞장

내가면_환경정비 활동

강화군 내가면(면장 유정진)은 지난 25일 민족 고유 명절인 추석을 맞아 청소년 유격동지회 내가면 분회와 함께 관내 환경정화활동에 나섰다고 밝혔다.

이번 활동은 지역에 대한 애향심을 되새기고 지역을 찾는 깨끗하고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유병열 회장은 “어려운 시기에도 불구하고 회원들이 한마음 한뜻으로 봉사활동에 임해 주셔서 도로변이 깨끗해졌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활동에 적극 동참하여 아름다운 내가면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유정진 내가면장은 “다가오는 추석을 맞아 대청소를 함께한 유격동지회 회원분들께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주민들과 협력하여 깨끗하고 건강한 내가면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