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署 추석명절 전후 특별방범활동 전개

인천 강화경찰서(서장 이삼호) 심도지구대는 최근 금은방·편의점 등 현금다액취급업소에 대한 강·절도 사건을 예방하고자 관내 금은방 및 편의점에 대한 예방적·가시적 순찰활동 전개로 주민들이 평온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공동체 치안활동을 적극 전개해 나가고 있다.

특히, 금은방·편의점 등 여성 1인 운영업소들이 범죄에 취약하다는 인식이 해소될 수 있도록 맞춤형 범죄예방 홍보활동의 일환으로 가용 경찰력을 집중 투입, 범죄분위기를 사전에 차단하여 주민들로부터 좋은 호응을 얻고 있다.

이삼호 경찰서장은 “추석연휴와 코로나19로 인한 어수선한 사회분위기를 속에서도 치안공백이 해소될 수 있도록 범죄예방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범죄에 대한 주의와 관심을 가지면서 필요한 경우 즉시 112로 신고하여 범죄피해를 사전에 예방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