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은면 새마을부녀회, 해안도로변 정비 활동 펼쳐

불은면_환경정비활동

강화군 불은면 새마을부녀회(회장 최옥임)는 지난 18일과 21일 화도돈대~광성보와 온수천, 구리포 일원에서 환경정비 활동을 진행하였다.

최옥임 회장은 “불은면 해안도로 쉼터는 주말 행락객이 많아 쓰레기 무단투기가 심한 지역이다. 행락 쓰레기로 인해 정작 마을 주민들이 쉼터를 이용하지 못하는 것이 마음 아파 환경 정비 활동을 하기로 뜻을 모았다”고 말했다.

염명희 면장은 “불은면은 넓은 해안도로가 있어 꾸준한 관리가 필요하다”며 “앞으로도 새마을부녀회를 비롯한 여러 단체와 협조해 해안도로변 관리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