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면, 농촌지도자회 추석맞이 제초작업 구슬땀

내가면_환경정비

강화군 내가면(면장 유정진)은 지난 24일 농촌지도자(회장 한석희)와 함께 관내 주요도로변 제초작업과 환경정비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 날 환경정비에는 농촌지도자 회원 20여 명이 참석해, 도로변 녹지대에 무성하게 자란 잡초를 제거하고 쓰레기를 수거했다.

한석희 회장은 “도로변 잡초를 제거하는 일이 쉽지 않았지만, 작업 후 깨끗한 거리를 보니 보람을 느낀다. 두 팔 걷고 참여해 주신 회원들께 감사하다”고 밝혔다.

유정진 면장은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도로변 제초작업을 실시해 지역주민과 방문객들에게 쾌적하고 안전한 보행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