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점면 새마을부녀회, 따스한‘茶’로 어르신 위로

강화군 하점면 새마을부녀회(회장 서윤옥)는 지난 24일 추석 명절을 앞두고 호두율무차를 구입해 동네 어르신 60가구에 전달했다.

서윤옥 회장은 “따뜻한 율무차 드시고 가슴 따뜻한 추석을 나셨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로 거리는 멀지만 마음을 나누는 추석명절이 될 수 있도록 나눔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김용선 면장은 “사회적 거리두기로 온 가족이 함께 하지 못하는 명절이 되겠지만, 외롭지 않도록 여러 단체와 협심해 따뜻한 명절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시책들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