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추석맞이 이웃사랑 성금·물품 기탁 잇따라

강화군청 전경

동우개발 1천만 원 등 온정의 손길 이어져…

강화군(군수 유천호)은 관내 기업, 단체 등에서 추석 명절을 맞이해 소외된 이웃을 위한 온정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이날 동우개발(주)(대표 박영광)에서 1,000만 원 기탁을 시작으로 강화군쌀작목연합회(대표 박상돈)에서 쌀(10kg) 120포(300만 원 상당), 농업경영인강화군연합회(대표 주혁돈)에서 덴탈마스크 30,000장, 사회적 기업인 어울푸름(대표 정명섭)에서 덴탈마스크 25,200장, ㈜류씨·은(대표 유동섭)에서 덴탈마스크 20,000장, 대한양계협회 강화군지부(대표 이태종)에서 계란 300판(300만 원 상당)을 강화군에 기탁했다.

이들은 매년 정기적으로 이웃사랑을 실천하는 단체로 한결같은 목소리로 “어느 때 보다도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어려운 이웃들에게 작은 위안이 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번 기탁금과 기부물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저소득 계층 위한 긴급 구호물품 지원 등에 사용할 계획이다.

유천호 군수는 “어려운 여건에서도 이웃사랑의 마음으로 선뜻 기탁에 참여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소외된 이웃들이 마음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각별한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