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상면 동검리 마을주민, 추석맞이 환경정비활동

추석 환경정비활동 (길상면=사진제공)

강화군 길상면 동검리(이장 김정제)는 지난 18일 주민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추석맞이 환경정비활동을 펼쳤다.

동검도는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에도 많은 관광객들의 무단투기로 몸살을 앓고 있다. 이날 마을 주민은 무단 적치된 쓰레기를 집중 수거하고 동검다리 입구에 위치한 적치장에 칸막이를 설치하는 등 환경정비활동을 했다.

김정제 이장은 “동검도가 근래 텐트족들의 무단투기로 몸살을 앓고 있어 주민 분들의 시름이 깊다”며 “방문하시는 모든 분들께 쓰레기 무단투기가 근절될 수 있도록 자제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재구 길상면장은 “본격적 수확철임에도 환경정비 활동에 참여해 주신 이장님과 주민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깨끗한 동검리를 만들기 위해 지속적인 노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