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준영 의원, 추석 명절 대비 강화지역 코로나19 방역 나서

 국회 배준영 의원(국민의힘, 인천 중구·강화군·옹진군)이 11일(금) 오전 인천시 강화군 강화읍에 위치한 풍물시장을 방문하여 강화지역 코로나19 바이러스 유입 원천 차단을 위한 방역을 실시했다.

 이번 방역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12일(토)에 예정된 강화도 최대 규모의 장날 “추석 맞이 풍물시장 5일장”을 대비하여 이루어졌으며, 배준영 의원과 강화군시설관리공단이 함께 강화지역 일대의 집중 방역 활동을 이어갔다.

 방역 이후에는 방문객들로 하여금 ‘3단계 방문 필수수칙(체온측정, 손소독, 마스크착용)’을 지키도록 권유하고, 질병관리본부에서 권고하는 코로나19 예방수칙 안내 홍보물을 상시 비치해 방문객 안전 관리를 한층 강화한 것으로 확인됐다.

 한편, 배 의원은 이날 오전과 오후 강화지역 순회 일정(현장 방문)을 통해 지역에 필요한 살림을 꼼꼼히 살펴본 것으로 전해졌다. 오전에는 강화군 국·시비 확보를 위한 국회의원과의 간담회를 열어 유천호 강화군수와 함께 내년도 사업에 대한 의견을 나눴고, 오후에는 한국농어촌공사 강화지사를 찾아 강화 전지역 농업용수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하기 위해 한강물 취수 관련 시설인 김포 포내양수장을 직접 방문하여 용수 공급현황을 점검했다.

 이번 지역 방역 활동 및 현장 방문과 관련해 배준영 의원은 “코로나19 감염을 예방하는 선제적 조치가 필요하다고 판단하여, 주민들의 많은 방문이 예상되는 지역에 집중 방역을 실시하게 되었다”고 밝혔으며, “강화군 전지역의 농업용수 공급과 내년도 사업 관련 국·시비 예산확보에 차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힘주어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