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소방서, 산행 중 산악사고 잇따라..주의 당부

인천강화소방서(서장 김성덕)는 최근 선선해진 날씨와 함께 가벼운 마음으로 산행을 왔다가 사고로 낭패를 겪는 사례가 잇따라 발생해 등산객들의 각별한 주의를 당부하였다.

지난 13일 오후 4시경 마니산을 등산하던 A씨(여, 59세)가 하산 중 낙상하여 조난당했다는 신고를 받고 119산악구조대 및 구급대가 출동, 산악표지판으로 요구조자의 위치를 추적하여 신고 40분만에 산악구조용 들것을 이용하여 A씨를 안전하게 구조하였다.

또한, 지난 6일 오전 12시경 마니산을 등산중이던 B씨(남, 39세)가 낙상으로 머리 및 발목부상을 입어 거동이 불가하다는 신고를 받아 출동한 산악구조대와 구급대는 소방헬기를 요청하여 안전하게 B씨를 병원으로 이송했다.

김용수 119산악구조대장은 “등산객들은 등산 전 준비운동을 실시하고 알맞은 복장으로 산행하는 것이 좋으며, 등산로를 벗어난 무리한 산행은 삼가야 한다. 특히 등산 중 사고가 발생하면 산악위치표지판을 활용한 신속한 119 신고가 필요하다.”고 당부하였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