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은면 이장단, 공공시설 자체 방역

불은면_이장단 방역 (사진제공=강화군)

강화군 불은면 이장단(단장 박병일)은 지난달 31일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격상으로 인한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을 막기 위해 자체 방역단을 구성하고 방역활동에 나섰다.

이날 이장단은 공공시설, 다중이용시설, 버스정류장, 공중화장실 등 주민들의 이용이 많은 시설을 중심으로 방역을 펼쳤다. 또한, 주민들에게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과 일상 속에서 지켜야 할 방역 지침과 마스크 착용 등 개인방역 수칙을 마을방송을 통해 적극 홍보했다.

박병일 이장단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주민들이 불안해하는 상황에서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주민들의 안전을 위해 앞으로도 방역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염명희 불은면장은 “지역주민들을 위한 방역 작업을 추진해주신 이장단에 감사드린다”며 “군민 여러분 모두 마스크 착용, 손씻기 등 사회적 거리두기 개인방역수칙 준수에 대한 적극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