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읍, 새마을지도자 코로나19 예방위한 마스크 기탁

마스크 1만여 장, 취약계층에게 전달

강화읍 새마을남‧여지도자(회장 신봉기, 이임순)는 지난달 31일 읍사무소를 방문해 코로나19 재확산 예방을 위해 마스크 1만여 장을 기탁했다.

신봉기 회장은 “코로나19로 가장 어려운 분들은 독거어르신 등 취약계층이다“며 ”마스크 구입에 따른 부담을 덜어 드리기 위해 이번 행사를 준비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승섭 강화읍장은 “사회적 거리두기가 2.5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저소득 읍민의 마스크 구매 부담이 컸는데 지금 가장 필요한 마스크를 지원해주셔서 감사하다”며 “새마을 지도자의 발빠른 후원으로 많은 읍민이 혜택을 받게 됐다”고 말했다. 아울러 “관내 코로나19 확산을 막고, 취약계층이 건강하게 코로나19를 예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새마을 지도자가 기탁한 마스크는 기초수급대상자, 차상위 계층, 독거노인 등 관내 취약계층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