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곤충표본 기증자 故 박제원 선생 흉상 제막식 개최

강화군 강화자연사박물관 곤충표본 기증자 故 박제원 선생 흉상 제막식이 4일 박물관에서 개최됐다.

제막식에는 유천호 강화군수를 비롯해 신득장 강화군의회의장 및 의원, 관내 학교장 및 박제원 선생이 졸업한 강화초·중·고등학교 동문 등 약 100여 명이 참석했다.

흉상은 박제원 선생의 실제 곤충 채집활동을 하던 모습으로 제작됐으며, 높이 80cm 크기의 황동 소재로 만들어졌다. 박제원 선생은 살아 생전 국내외 곤충 표본들을 수집하고 연구하였으나, 안타깝게도 2005년 40세의 나이로 일찍 생을 마감했다. 그는 별세 전 본인의 소장 표본을 고향인 강화에 기증하겠다는 뜻을 내비쳤으며, 2008년 강화자연사박물관 건립이 확정되면서 부친인 박영묵 씨가 아들 박제원의 이름으로 표본을 기증하게 됐다.

군 관계자는 “열정이 깃든 표본들을 지역의 발전을 위해 기꺼이 기증해 지역 학생들에게 자긍심과 애향심을 심어주는 계기가 되었다”며 “박제원 선생님의 뜻을 이어 표본들이 많은 이들과 공유될 있도록 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