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진강산 산불, 주불 진화 완료 14일 08시 현재 주불진화 완료 및 잔불진화 중, 임야 50㏊ 피해

강화군 양도면 진강산(해발 441m) 산불이 14일 08시 현재 주불은 진화 완료됐으며, 잔불 진화 중이다.

13일 오후 2시께 시작된 산불은 강풍으로 인해 인근 덕정산(해발 320m)까지 옮겨붙었으나, 소방당국이 이틀에 걸쳐 진화에 총력을 기울인 결과 18시간 만에 주불 진화에 성공했다. 산불은 임야 약 50㏊(500,000㎡)의 피해를 남겼다.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소방당국은 산불 이틀째인 오늘 오전 6시부터 소방헬기 13대, 소방차 39대, 진화차 16대, 진화인력 2,654명을 투입했다.

강화군청 관계자는 “산불이 완전히 진화될 때까지 잔불진화에도 긴장을 늦추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산불은 진강산의 해병대 사격장에서 K201 유탄발사기 사격 훈련 중 발생했다.

Related posts